해외 HOT 뉴스

새소식 안내 게시판 내용
[PGA] 최경주, 13개월 만에 톱10...부활 신호탄!
등록일 2019-04-22

이미지
최경주(49)가 미국프로골프(PGA)투어 대회에서 우승 경쟁 끝에 13개월 만에 톱10에 들어 부활의 신호탄을 쐈다.

최경주는 22일(한국시간)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의 하버타운 골프링크스(파71)에서 열린 PGA투어 RBC 헤리티지 최종 라운드에서 1오버파 72타를 쳐 공동10위(7언더파 277타)에 올랐다.

최경주가 PGA투어 대회에서 톱10 성적을 거둔 건 지난해 3월 코랄레스 푼타카나 챔피언십 공동5위 이후 1년1개월 만이며 이번 시즌에서는 처음이다.

한편 우승은 대만의 판정쭝에게 돌아갔다. 버디 5개를 뽑아내며 4타를 줄인 판정쭝은 4라운드 합계 12언더파 272타로 생애 첫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.

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은 파이널 라운드에서 추락하며 공동 28위로 부진했다. 

(SBS골프) 


목록으로

관련기사